최종편집 : 2020-11-27 16:11 (금)
‘비대면 서비스 이용권’ 신청기업 4만개사 돌파
상태바
‘비대면 서비스 이용권’ 신청기업 4만개사 돌파
  • 유호성 기자
  • 승인 2020.11.04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까지 비대면 서비스 제공 공급기업 추가 선정
(출처=중소벤처기업부 블로그)
(출처=중소벤처기업부 블로그)

중소벤처기업부는 중소기업의 원격·재택근무 도입을 지원하는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이용권 신청기업이 4만개사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은 화상회의, 재택근무, 온라인 교육 등의 비대면 서비스를 활용하고자 하는 중소기업에 400만원 한도(자부담 10% 포함)의 바우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수요기업이 바우처 이용시 선택 가능한 결제 수단도 수요자 편의를 위해 개인 체크카드, 제로페이 상품권, 선불식 충전카드, 법인 체크카드로 확대했다.

한편 중기부는 수요기업에게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급기업도 추가 선정한다.

공급기업 모집은 오는 16일까지 케이(K)-스타트업(www.k-startup.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을 받고 요건검토, 서류평가 및 대면평가의 단계별 평가를 거쳐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소벤처기업부 홈페이지(www.mss.go.kr), 케이(K)-비대면 바우처 플랫폼(www.k-voucher.kr), 케이(K)-스타트업(www.k-startup.go.kr)에서 공고문을 통해 확인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