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1 17:01 (목)
중기부, 창업지원포털에 문제 접수 시스템 구축
상태바
중기부, 창업지원포털에 문제 접수 시스템 구축
  • 유호성 기자
  • 승인 2021.01.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새로운 상생 정책
대기업-창업기업 협업 기회 확대 전망
지난해 11월 열린 ‘대기업-스타트업 해결사 플랫폼 푸드테크 분야 데모데이’에서 박영선 중기부 장관과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이사가 스타트업 관계자의 발표를 듣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지난해 11월 열린 ‘대기업-스타트업 해결사 플랫폼 푸드테크 분야 데모데이’에서 박영선 중기부 장관과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이사가 스타트업 관계자의 발표를 듣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앞으로 대기업 등은 자체적으로 해결이 어려운 문제 또는 시급히 해결할 필요가 있는 사회문제의 해결을 창업기업에 의뢰할 수 있게 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8일부터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에 참여하고자 하는 대기업 등이 상시로 문제를 제시할 수 있도록 하는 문제 접수 시스템을 시범 운영한다고 이날 밝혔다.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은 대기업 등이 제안한 문제를 가장 잘 해결할 수 있는 창업기업을 찾아 연결해주는 새로운 상생 정책으로 지난해 4차 산업혁명 분야 중심의 ‘디지털 드림(Digital Dream) 9’과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문제를 해결하는 ‘인공지능 챔피언십’ 두 가지 방식으로 시범운영됐다.

이 기간동안 대기업과 선배벤처 17개사가 문제를 출제하고 문제를 풀기 위해 창업기업 320개사가 참여했다.

아울러 창업기업 26개사는 창의적이고 우수한 사업화 방안을 제시해 해결사로 선정됐다. 이후 사업화 방안을 구체화하기 위한 대기업과의 협업을 시작하거나 논의하는 등의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이에 중기부는 올해부터 대기업 등이 언제든 문제를 제시할 수 있도록 창업지원포털(www.k-startup.go.kr)에 문제 접수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대기업, 선배벤처, 글로벌 기업, 공공기관 등은 문제 접수 시스템을 활용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자체적으로 해결이 어려운 문제 또는 시급히 해결할 필요가 있는 사회문제의 해결을 의뢰할 수 있게 됐다.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문제 접수에 관한 문의사항은 중소기업 통합콜센터(☎1357)에서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