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5 15:38 (금)
롯데칠성, 로봇커피머신 ‘샬롯’ 수익금 전부 기탁
상태바
롯데칠성, 로봇커피머신 ‘샬롯’ 수익금 전부 기탁
  • 김진석 기자
  • 승인 2021.01.22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1900만원…비대면 전달식 가져
롯데칠성음료 정찬우 HR부문장(왼쪽)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이 비대면으로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뉴스S=김진석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저소득가정 환아를 돕기 위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금 1900만원을 전달했다고 22일 전했다.

롯데칠성음료의 이번 기부금은 본사 내 스마트 카페테리아에 마련된 로봇커피머신 ‘샬롯’에서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 동안 커피를 판매한 수익금이다. 기부금은 소아암과 백혈병을 앓아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 환아들의 치료비로 쓰일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는 이날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고려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비대면 전달식을 진행했다. 양 측은 ‘샬롯’ 수익금을 활용해 지속적으로 저소득가정의 환아를 도울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마음으로 모인 기부금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며 “어려운 시기에 더욱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이들과 가정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칠성음료는 임직원들의 푸드테크(Food-Tech) 경험 확대를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인공지능 로봇커피머신 ‘샬롯’을 설치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